기사 메일전송
목포해경, 해양종사자 인원침해 사범 특별단속
  • 기사등록 2020-05-21 16:55:42
기사수정

[전남매거진= 윤진성 기자]목포해양경찰서장(총경 정영진)은 내달 30일까지 상반기 해양종사자 인권침해 사범 특별단속을 펼친다고 21일 밝혔습니다.


이번 특별 단속은 상대적으로 인권 사각지대에 처해 있는 이주 노동자 등을 대상으로 한 인권 침해 행위 단속에 주력할 방침입니다.


단속 대상은 ▲해양 종사 이주 노동자 인권 침해 행위 ▲도서지역 양식장 및 염전 등에서의 장애인 약취유인‧감금‧폭행‧임금갈취 행위 ▲장기 조업선에서 선원의 하선 요구 묵살 또는 강제 승선 행위 ▲승선 근무 예비역 및 실습 선원에 대한 폭언‧폭행 및 성추행 등 입니다.


목포해경은 특별단속 전담반을 편성해 외국인 근로자에 대한 인권 유린과 피해 사례를 수집하고, 인권단체와 합동으로 취약개소 점검과 설문조사를 실시할 예정입니다.


목포해경 관계자는 “이번 해양 종사자 대상 인권 침해 단속을 통해 적발시 법과 원칙에 따라 엄중하게 처리할 예정이다”며 “피해자나 목격자의 적극적인 신고를 당부드린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목포해경은 최근 3년간 인권침해행위 특별단속을 통해 총 30건(2017년 2건, 2018년 7건, 2019년 21건)을 검거했습니다.


저작권자ⓒ전남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tjne.kr/news/view.php?idx=11443
  • 기사등록 2020-05-21 16:55:4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