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담양 해동문화예술촌, 문화가 있는 날 ‘앙코르 해동’ 열려 - 다양한 전통 국악 공연으로 수준 높은 문화예술 선보일 예정
  • 기사등록 2020-06-23 13:18:51
기사수정

[전남매거진= 박영화 기자]  담양군에서 매월 마지막 주 토요일에 개최하는 문화가 있는날 프로그램 ‘앙코르 해동’이 오는 27일 18시 담양 해동문화예술촌 마당에서 열린다. 

지난달 30일 어린이 뮤지컬 ‘이야기 배달부 동개비’ 공연을 성황리에 성료했으며 이번 공연의 주제는 ‘담빛, 6월을 훔치다, 고혹음악회’로 이정주 명창(가야금)의 사회로 진행된다. 


특히 이번 공연은 전통 국악에 더해 국악과 가요를 아우르는 다양한 구성으로 남녀노소 누구나 즐겁게 관람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


또한 매 공연마다 지역주민들과 함께 마련한 담양다운 친환경 음식도 무료로 즐길 수 있다.


재단 관계자는 “이번 공연은 문화가 있는 날 상반기 마지막 프로그램으로 9월에 시작하는 하반기 프로그램도 많은 관심과 성원을 당부드린다”며 “앞으로 공연예술의 활성화와 담양을 품격 있는 문화예술 도시로 발전 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해동문화예술촌은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며 어려운 상황에서도 예술인이 활동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해동문화예술촌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haedongart)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전남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tjne.kr/news/view.php?idx=12790
  • 기사등록 2020-06-23 13:18:5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