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 “전남대병원 의료진 힘 내세요” - 28일 본원·빛고을전남대병원에 삼계탕 총 200팩 제공
  • 기사등록 2020-08-01 08:42:41
기사수정

[전남매거진= 윤진성 기자]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회장 박흥석)가 코로나19 예방과 퇴치에 구슬땀 흘리고 있는 의료진을 격려하기 위해 지난 28일 전남대학교병원(병원장 이삼용)에 여름철 보양식인 삼계탕을 지원했다.이번에 지원된 삼계탕은 대한적십자사의 ‘다함께 극복합시다. 코로나19 극복 성금 모금캠페인’에 참여한 기부금을 통해 마련된 것이다.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는 지역 8개 의료기관에 삼계탕 총 690팩을 전달할 계획이며, 이중 전남대병원 본원과 빛고을전남대병원에 각 100팩씩 총 200팩을 제공했다.

이날 전남대병원은 국민안심병원 앞에서 박흥석 회장과 김성진 전남대병원 진료처장 등 양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전달식을 가졌다.

전달식에서 박흥석 회장은 “코로나19 극복 성금모금에 참여해 주신 여러 기관과 지역민께 감사드린다” 면서 “아울러 코로나19 최일선에서 치료 및 확산방지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의료진께 감사의 마음을 담아 전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에 김성진 진료처장은 “지난 1월 국내 첫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이후부터 지금까지 신속대응시스템을 가동하면서 원내 감염 방지 및 치료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면서 “지역민과 사회 각계의 뜨거운 격려에 힘입어 코로나19 종식되는 순간까지 맡은 바 업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답했다.

한편 코로나19 퇴치에 애쓰고 있는 의료기관에 격려품을 기증하고 있는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는 지난 3월 전남대병원에 마스크 6천여매를 비롯해 수차례 지원했다.


저작권자ⓒ전남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tjne.kr/news/view.php?idx=14009
  • 기사등록 2020-08-01 08:42:4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