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전남매거진= 윤선애 본부장]24일 목포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2명 발생했다.


전라남도의 발표에 의하면 부인A( 61여)씨와 남편B(72남)는 노상에서 붕어빵 장사를 하는

것으로 밝혀졌으며 이들 부부는 지난 19일부터 발열과 오한,식은땀 등 증세가 있어 지난23

일선별진료소를 거처 두 부부의 검체를 민간위탁기관에 의뢰한결과 두사람 모두에게서 양

성판정을 받았다


보건당국은 이날 두 부부의 검체대해 전라남도 보건환경연구원에서 2차 정밀 진단검사를

의뢰한결과 모두 양성판정을 받았다'


한편 부인A씨는 모교회 신자인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증상이 오기전 8일부터 교회는 가

지않는것으로 알려졌다.


A씨가 노점에서 불특정 다수를 상대로 붕어빵을 팔았다는 사실과 다수가 모이는 교회 신자

라는 점을 감안하면 지역내 감염확산이 우려되고있다


전라남도와 목포시는 지역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신속한 역학조사가 이루어지고 있는 것으

로 알려졌다 한편 보건당국은 감염원을 파악하기위해 두 부부의 접촉자 동선을 추적 중에

있다


이어 2명이 코로나19 확진자가 늘어남으로 전남도에는 코로나19 확진자가 8명으로 늘어

났다


저작권자ⓒ전남매거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tjne.kr/news/view.php?idx=8265
  • 기사등록 2020-03-24 16:05:0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